동절기 밀폐공간 질식재해예방 특별감독 실시 안내(11월∼12월) > 지난 행사 등 안내 | iSAFETY 아이세이프티, 건설안전의 리더  

동절기 밀폐공간 질식재해예방 특별감독 실시 안내(11월∼12월) > 지난 행사 등 안내

본문 바로가기
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 내 전체검색



OK!
 인기게시물 최근 7일 간


지난 행사 등 안내 : 동절기 밀폐공간 질식재해예방 특별감독 실시 안내(11월∼12월)

페이지 정보

운영자 작성일17-10-31 529회 0건

본문

고용노동부에서 밀폐공간 질식재해예방을 위하여 교육 및 홍보 후 11월과 12월 두 달 간 특별감독을 실시한다.

○ 감독일시

- 11월 1일부터 15일까지 2주간 사전에 집중적으로 교육 및 홍보

교육 및 홍보 후, 전국 600여개소를 대상으로 기획감독 실시

 

○ 감독대상

- 건설현장 집중 감독(양생을 위한 갈탄사용 등)

- 맨홀이나 화학탱크 보유 사업장

 

동절기 건설업 노동자 중독·질식 사고 위험경보 발령​ → http://www.isafety.co.kr/news/884 

 

--------------------------------------------------

 

고용노동부가​ 겨울철 질식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11~12월 두 달간 전국 600여개소를 대상으로 동절기「밀폐공간 질식재해예방 기획감독」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31일 밝혔다.   

 

사업장 감독에 앞서 11.1.~11.15. 2주간 사업장의 자율적인 재해예방 활동을 촉진하기 위한 사전 교육·홍보를 집중적으로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같이 정부가 적극 나서게 된 것은 밀폐공간에서의 질식 사고가 매우 치명적이기 때문이다. 일반 산재사고 발생시 100명 중 1.2명이 사망하지만 질식재해는 두 명 중 1명이 사망하여 사망률이 50배나 높다. 

  

밀폐공간 질식재해의 경우, 작업장환기·산소농도측정·보호구착용 등 간단한 조치만으로 예방이 가능함에도 불구하고 비슷한 유형의 사고가 매년 반복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즉, 안전조치를 하지 않아 한 사람이 밀폐공간에서 쓰러지면 동료 노동자가 재해자를 구출하기 위해 무방비로 밀폐공간에 들어가 차례로 쓰러지는 같은 패턴의 사고가 반복되고 있다.    

 

특히 겨울철에는 건설현장에서 콘크리트를 잘 굳도록 갈탄을 사용해 난방을 하는데 노동자가 갈탄 교체, 작업장 점검 중 일산화탄소에 중독되어 사망하는 경우가 자주 발생하여 건설현장을 집중 감독할 방침이다. 

 

또한 맨홀이나 화학탱크 보유 사업장 등 통상적인 질식재해 다발 현장에서도 질식사고가 빈발할 것으로 예상되어 이번 감독 대상에 포함하였다. 

 

김왕 고용노동부 산재예방보상정책국장은 “여름에는 하수관 같은 곳에서 질식재해가 주로 발생하지만 겨울에는 건설현장에서 갈탄난로 사용으로 인한 질식재해가 매년 반복되고 있다.”라며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갈탄난로 사용시 사전에 충분히 환기하고, 일산화탄소 농도를 측정하는 등 안전조치가 필수적”이라며 사업장에서 철저히 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하였다.

 

 

[ 출처 : 2017년 정책브리핑 , http://www.korea.kr/ ] [ 공공누리(KOGL) 제1유형 ]​  



회사소개 공지사항 업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모바일버전
상호 : 아이세이프티   대표 : 김영근   사업자번호 : 381-31-00072   통신판매번호 : 2017-서울구로-0406[사업자정보확인]
주소 : 서울시 구로구 가마산로19길 27, 401호   이메일 migi8282@hanmail.net
SINCE 2003 © iSAFETY.
상담시간 : 09:00∼18:00 (토·일요일, 공휴일 휴무)
회원가입건설안전진단 관련 상담 : 02-839-8602
이 외 모든 문의는 질문답변업무문의 게시판을 이용바랍니다.
농협 302-1176-8752-31 , 결제방법 및 업무처리 등 안내